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Myawaddy to Yangon 가는법
    INFORMATION/미얀마여행 2019. 5. 4. 13:39
    육로를 통해 양곤을 가는 여행자들이 많아졌다. 국경을 넘는 웨스턴들이 매일 수십명은 되는것같다.

    매솟이나 미야와디는 꽤 큰 국경도시이지만 관광도시가 아니라 정보가 많지않다.
    한국여행자들이 당일 국경을 넘는데 반하여 서양배낭족들은 이삼일 매솟에 머물며 여행준비를 한다.
    미얀마로 들어가면 인터넷이 어려우니 태국쪽에서 호텔이나 교통정보를 준비한 후
    미얀마로 넘어간다.

    몰라먀잉, 지도메는 모울메인이라 표기가 되지만
    아직도 예전이름인 몰랴먀잉이 통용된다,이나 파안을 거쳐 가는것이 일반적이지만 바로 양곤을 가고도 한다

    일단.
    태국에서 국경도시 매솟으로 오는 방법은 버스와
    항공이 있다.비행기는 nokair가 방콕에서 하루 5회를 왕복한다.
    터보프롭 100인승 항공기이다.중국인들이 반이 넘는다.

    버스로 매솟까지

    버스 노선은 방콕은 부지기수이고 북쪽 노선은
    green bus에서 치앙마이 치앙라이 메사이를 운행하고  남동쪽은 파타야 피사누록 콩캔 묵다한 짠타부리로 가는 버스가 있다.

    이곳이 무역도시라 미얀마인 태국인 중국인 관광객 많아 예약을 하지 않으면 버스타기가 어렵다.
     
    딱을 경유하면

    꿀팁은 탁을거치는 것인다. 매솟시가 딱주에 속해있고 딱이 주도이다.Tak인데 탁이 아니고 딱이다. 따 악 하며 악을 내리면 발음이맞다.
    Maesot 메솟 역시 매 를 올리고 솟을내려야 정확한 발음이다.
    태국어는 5성조가 있어 성조가 다르면 알아듣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딱은 1번국도의 중간이고 매솟에서는 한시간 반이 걸린다.방콕이나 치앙마이에서 딱까지오는 버스는 시간별로 많이 있어 예약이 필요없다.
    Tak 터미널에서는 30분간격으로 미니버스가 왕래한다.6시반이면 미니버스가 끊긴다.
    만일 교통편이 없다면 Maesot 삼거리까지 송태우나 택시로 이동후 히치하이킹을 하면 된다.
    90%는 매솟으로 오는 차이고 빈차라면 두대에 한대는 태워줄것이다.

    이제 매솟에 잘 도착했다.

    매솟에서

    왠만하면 매솟에서 하루이틀머물며 정비를 하는것이 좋다. 미얀마로 넘어가면 모든것이 비싸고 생각하는 대부분이 없을 것이다. 음식 넉넉하고 물건많은 백화점과
    쇼핑몰이 있는 매솟이 그리워질 것이다.
    매솟은 태국에서 가장 땅값이 비싸고 부자가 많은 도시이다. 왠만한것은 다있다.
    여기가 앞으로 힘든 미얀마여행의 마지막 보급기지이다.

    국경오픈시간

    이민국은 오전 6시부터 8시까지 오픈한다.
    아침일찍 이민국가서 미얀마로 넘아가면 된다.

    미야와디 양곤


    미야와디에서 양곤까지는 새벽부터 오전 9시
    그리고 오후 5시에서 6시에 버스가 출발한다.
    인테넷에 몇개의 예약사이트가 있는데 직접 구입하는것이 확실하다.

    미야와디에서는 더 싸다.

    환전은 길거리

    환전은 미야와디 이민국 넘으면 은행과 길거리 환전상이 수두룩하다.태국밧에서 미얀마 짯으로 바꾸는 것이 환율이 좋다.
    두세군데서 물어보고 바꾸는것이 배낭족의 생존법이다. 영어 된다.
    길거리가 환율이 나쁘다고 하는데 헛소리이다.여기가 무역도시라는 점을생각하면
    관광객 달러 푼돈 바꾸어주려고 장사하지는 않는다. 허름해보여도 한번에 몇천만원 바꿀수도 있다.
    환율이 미야와디가 가장좋다.
    환전거리는 큰길따라 이백미터정도가면 골목안쪽으로 작은테이븍을 놓고 수십명이 있다.
    .주의할점은 지폐는 만짯 오천짯단위로 고액권으로 바꾸고 찢어진 지폐를 받지 않는다.
    미얀마에서 찟어진 지폐는 그냥 종이일 뿐이다.

    파안이나 몰라먀잉을 거쳐가는것을 추천하지만
    양곤을. 바로 간다면 열시간정도 걸린다.
    앞자리는 피할것. 경기일으킨다.
    몇천짯 비싸도 VIP버스를 타기를 바란다.싸면 쌀수록 거쳐가고 닭이 무릎에서 알을 나을소도 있다.

    음료수와 약간의 간식을 준비하자.
    휴게소까지는 서너시간을 가야하고 휴게소는 그냥 버스오 트럭이 쉬는 공터에 함바식당이 있다고 생각하면 된다.

    테이블에 셋팅된 야채와물은 공짜이다. 지열장에서 조리된음식을 손가락으로 지적하면 국과 가져다 준다.

    다음편은 매솟 미야와디 파안.

    'INFORMATION > 미얀마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경도시 Maeost 와 myawasdy  (0) 2019.05.04
    Myawaddy to Yangon 가는법  (0) 2019.05.04
    미얀마무비자 정보  (0) 2018.10.03
    매솟 미얀마 여행하기  (0) 2018.04.26
    비엣젯 동남아저가항공 대장임명  (0) 2018.03.30
    매솟 호텔 예약하기  (0) 2018.02.09

    댓글 0

Designed by Tistory.